구자철·조원희·박선영, 아시안컵 유치 활동…알림대사 선임

뉴스포럼

구자철·조원희·박선영, 아시안컵 유치 활동…알림대사 선임

메이저 0 99 09.23 10:59
구자철
구자철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전 축구 국가대표 구자철(제주 유나이티드), 조원희와 배우 박선영이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유치 알림 대사로 선정됐다.

문화체육관광부는 23일 관련 소식을 알리며 "새 알림 대사들은 다양한 홍보 활동으로 아시안컵 유치에 힘쓸 예정"이라고 전했다.

구자철은 2008년 2월 17일 동아시아선수권 중국전을 통해 A매치에 데뷔해 통산 76경기에서 19골을 기록했고, 2019년 1월 아시안컵을 끝으로 11년간의 국가대표를 마감했다.

독일 분데스리가와 카타르 리그에서 활약한 구자철은 지난 2월 친정팀 제주 유니폼을 입고 K리그로 돌아왔다.

축구대표팀에서 수비수로 활약했던 조원희는 은퇴 후 여러 방면에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최근엔 인기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는 등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배우 박선영은 TV 인기 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남다른 축구 실력을 뽐내며 팬들의 응원을 받고 있다.

박선영은 23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축구대표팀 코스타리카와 평가전 현장에서 기존 알림 대사 이영표 대한축구협회 부회장, 댄서 아이키, 붉은악마 이중근 의장과 함께 직접 홍보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한편 문체부는 지난 2일 이영표, 황선홍 23세 이하 축구대표팀 감독, 아이키, 개그맨 이수근, 이중근, 박문성 해설위원, 배성재 캐스터 등 7명의 알림 대사를 선정했고, 이날 3명의 알림 대사를 추가로 뽑았다.

문체부는 "아시안컵 유치를 위해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며 "국민들의 관심을 높이기 위해 주요 행사에서 적극적으로 유치 홍보활동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이날 문체부와 대한축구협회는 코스타리카와 평가전이 열리는 고양종합운동장에 다양한 유치 홍보 현수막을 설치한다.

전반전 종료 후엔 대형 전광판을 통해 2023 아시안컵 홍보영상을 상영하고, LED 보드에 유치 홍보 문구를 표출할 예정이다.

[email protected]

Comments

번호   제목
39800 이대호 은퇴식에 1억원 기부할 예정인 롯데 자이언츠 프로야구 롯데, 이대호 은퇴 기념해 1억원 기부 야구 09:36 0
39799 '디펜딩 챔피언' 임성재, 맨땅샷으로 이글성 버디 '화제' 골프 09:24 2
39798 '부상 회복' 황의조 선발 출전…올림피아코스, 유로파리그 3연패 축구 08:24 3
39797 '조선의 4번 타자' 이대호, 부산시 대표 홍보대사로 위촉 야구 08:07 3
39796 3위 길목서 한화에 잡힌 키움…KIA는 가을야구에 매직넘버 '1'(종합) 야구 10.06 6
39795 [프로야구 중간순위] 6일 야구 10.06 6
39794 [프로야구] 7일 선발투수 야구 10.06 6
39793 [프로야구 대전전적] 한화 3-2 키움 야구 10.06 6
39792 박동원 8회 역전 결승포…KIA, 가을야구 매직넘버 '1' 야구 10.06 8
39791 [프로야구 광주전적] KIA 4-3 LG 야구 10.06 6
39790 [프로야구 잠실전적] 두산 5-4 삼성 야구 10.06 6
39789 [프로야구 창원전적] NC 6-1 SSG 야구 10.06 6
39788 손흥민 부진 탈출 도운 토트넘 코치 별세…'모두가 사랑한 킬러' 축구 10.06 7
39787 골프 선수 박결, 유명인 상대로 퍼진 루머에 "어이가 없다" 골프 10.06 5
39786 NC 손아섭, KBO리그 역대 2번째 7년 연속 150안타 야구 10.06 4
리그별 팀순위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