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상 회복' 황의조 선발 출전…올림피아코스, 유로파리그 3연패

뉴스포럼

'부상 회복' 황의조 선발 출전…올림피아코스, 유로파리그 3연패

메이저 0 34 10.07 08:24

카라바흐에 0-3으로 완패…팀 동료 황인범은 후반 29분 교체 투입

'정우영 결장' 프라이부르크, 낭트에 2-0 승리…3연승으로 조 선두

홍현석 72분 뛴 헨트, 유로파 콘퍼런스리그서 유르고르덴에 0-1 패배

카라바흐와 경기에 나선 올림피아코스 황의조(왼쪽)의 모습.
카라바흐와 경기에 나선 올림피아코스 황의조(왼쪽)의 모습.

[로이터=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국가대표 공격수 황희조(30)가 부상에서 회복해 선발 출전했으나 소속팀 올림피아코스(그리스)의 완패를 지켜봐야 했다.

황의조는 7일 오전(한국시간) 그리스 피레아스의 카라이스카키스 경기장에서 열린 카라바흐(아제르바이잔)와 2022-2023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UEL) 조별리그 G조 3차전 홈 경기에서 올림피아코스의 최전방 공격수로 선발 출전했다.

지난달 한국에서 두 차례 친선경기를 치른 국가대표팀에 소집됐던 황의조는 두 번째 경기인 카메룬전 후반에 교체 출전했다가 약 10분 만에 허리 통증을 호소하며 쓰러졌고, 백승호(전북)와 다시 교체돼 그라운드를 떠났다.

황의조는 소속팀 복귀 뒤 2일 열린 아트로미토스와 2022-2023 그리스 수페르리가 엘라다 6라운드 경기에는 출전하지 않았다.

하지만 다행히 빠르게 몸 상태를 끌어올려 이날 카라바흐와 경기에 선발로 나섰다.

황의조는 74분을 뛰고 0-1로 끌려가던 후반 29분 아부바카르 카마라와 교체됐다.

황의조(왼쪽)가 카라바흐전에서 경합하고 있다.
황의조(왼쪽)가 카라바흐전에서 경합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벤치에 있던 팀 동료 황인범은 이 때 피에르 쿤데가 빠지면서 투입돼 경기가 끝날 때까지 뛰었다.

황의조와 황인범 모두 공격포인트는 올리지 못했다.

후반 23분 오우스 콰베나에게 선제 골을 내준 올림피아코스는 후반 37분 마르코 베쇼비치, 4분 뒤 라밀 셰이다예프에게 연속골을 허용하고 0-3으로 졌다.

올림피아코스는 대회 3연패로 조 최하위를 벗어나지 못했다.

카라바흐는 2승 1패로 조 2위에 올랐다.

정우영이 뛰는 같은 조의 프라이부르크(독일)는 독일 프라이부르크의 오이로파-파크 슈타디온에서 치른 낭트(프랑스)와 홈 경기에서 2-0으로 이겼다.

후반 3분 다니엘-코피 체레가 선제 결승골을 뽑았고, 27분 빈첸초 그리포가 추가 골로 승부를 더 기울였다.

정우영은 교체 선수 명단에 들었으나 출전 기회는 얻지 못했다.

프라이부르크는 3연승으로 조 선두를 달렸다. 낭트는 1승 2패로 조 3위에 자리했다.

현편, 미드필더 홍현석이 선발 출전한 KAA 헨트(벨기에)는 유르고르덴(스웨덴)과의 UEFA 유로파 콘퍼런스리그 조별리그 F조 3차전 홈 경기에서 전반 38분 마르쿠스 다니엘손에게 결승골을 얻어맞고 0-1로 무릎 꿇었다.

중앙 미드필더 홍현석은 72분을 뛰고 후반 27분 누리우 도밍구스 마티아스 포르투나와 교체됐다.

대회 첫 패배를 당한 헨트는 1승 1무 1패가 됐다. 유르고르덴(2승 1무)이 단독 선두로 나섰다.

[email protected]

Comments

번호   제목
42827 프랑스 중원 살림꾼 캉테, 부상에 카타르 월드컵 출전 무산 축구 10.19 74
42826 '벤투호 상대' 포르투갈 핵심 공격수 조타, 부상에 월드컵 불발 축구 10.19 71
42825 [월드컵 D-30] ① 최강 창과 방패 가진 벤투호, 카타르서 새 역사 쓸까 축구 10.19 70
42824 [월드컵 D-30] ②조국과 맞설 벤투, 2연패 도전 데샹, 4번째인 케이로스 축구 10.19 66
42823 [월드컵 D-30] ③ 'EPL 득점왕' 손흥민·호날두·수아레스, 누가 웃을까 축구 10.19 62
42822 [월드컵 D-30] ④ 우승 상금 600억원…꼴찌 해도 128억원 '돈 잔치' 축구 10.19 63
42821 [월드컵 D-30] ⑤ 디펜딩 챔프 부진·외국인 감독 '무관' 이번엔 깨질까 축구 10.19 62
42820 [월드컵 D-30] ⑥ 태극전사 입맛 책임지는 김형채 조리장 "메뉴 8강까지 준비" 축구 10.19 62
42819 이재성 휴식한 마인츠, 포칼서 4부 뤼베크에 3-0 완승 축구 10.19 49
42818 지하실서 우승 본 kt 김민수 "지난해 느끼지 못한 경험…행복해" 야구 10.19 53
42817 '황희찬 교체출전' 울버햄프턴, C팰리스에 1-2 역전패…17위로 축구 10.19 41
42816 '이재도 18점' LG, KCC에 17점 차 완승…조상현 감독 첫 승 농구&배구 10.18 59
42815 [프로농구 중간순위] 18일 농구&배구 10.18 50
42814 [프로농구 창원전적] LG 87-70 KCC 농구&배구 10.18 56
42813 박진만 삼성 감독 "건강한 내부 경쟁 통해 왕조 재건"(종합) 야구 10.18 54
리그별 팀순위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